일본 여행 개인 무비자까지 풀렸다…예약 폭증세 > 경제기사 | economic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기사 | economics

일본 여행 개인 무비자까지 풀렸다…예약 폭증세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0회 작성일 22-09-23 10:22

본문

뉴스 기사
업계 "제2 호황기" 예상

PEP20220907210501009_P2.jpg일본 도쿄의 여행자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차민지 기자 = 일본이 다음 달 11일부터 하루 입국자 5만명 상한선을 폐지하고 외국인의 무비자 개인 여행을 전면 허용하겠다고 밝힘에 따라 일본여행 예약이 급증할 전망이다.

일본은 그동안 입국 전 코로나19 검사 의무 완화와 가이드 없는 패키지여행 허용으로 대부분의 여행 규제를 완화했으나 여행사를 통해 단체비자를 발급받아야 하는 조치는 유지해왔다.

대다수 여행사가 예약시점 기준 한 달 후 출발 상품을 파는 이유도 그래서다. 비자를 내려면 최소 2주가 걸리기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일본 정부가 자유여행을 허용한 뒤 치솟았던 여행 수요가 이번 무비자 여행 허용으로 더 올라갈 수 있다고 내다보고 있다.

신설경 참좋은여행 일본팀 차장은 "일본 여행은 불매운동으로 코로나19 팬데믹보다 7개월 앞서 중단됐던 만큼 억눌린 여행 수요가 있다"며 "이번 비자 면제 조처로 모든 장애물이 제거돼 제2의 일본 여행 호황기를 맞이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참좋은여행은 비자 면제 가능성이 언론을 통해 전해진 14일 이후 기대감이 반영되며 일본 여행 예약자가 일평균 500명 선까지 올라왔다고 전했다. 2019년 시작된 일본제품 불매운동 이전 수준이자 팬데믹 기간 대비 50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AKR20220923047100003_01_i.jpg

모두투어 역시 14~22일 일본행 예약 건수가 직전 동기5~13일 대비 140% 증가했다고 밝혔다.

모두투어 관계자는 "수요 급증이 예상되는 만큼 좌석 확보를 위해 항공사와 논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다른 여행사도 상황이 비슷하다.

하나투어의 1~22일 일평균 일본 여행 예약은 지난달 동기 대비 776.6% 증가한 상태다.

노랑풍선은 1~20일 2박 3일 오사카 패키지 상품의 예약률이 지난달 같은 기간 대비 1천200% 폭증했다.

2박 3일 규슈 단풍여행 상품 예약률은 지난해 대비 600%, 2박 3일 도쿄 패키지 상품 예약률은 지난해 대비 115% 늘었다.


PYH2022090718950001300_P2.jpg오늘부터 가이드 없는 일본 패키지여행 가능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동행 안내원가이드이 없는 패키지여행으로도 일본을 관광할 수 있게 된 7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제선 청사에 일본 항공편 승객을 위한 안내판이 세워져 있다. 2022.9.7 kane@yna.co.kr

chacha@yna.co.kr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이란 대통령, 머리스카프 착용 거부하자 CNN 인터뷰 일방 취소
멕시코강진으로 美사막에 쓰나미…데스밸리 웅덩이서 1.2m 물결
에콰도르 교도소서 갱단두목 생일에 불꽃놀이…통제 엉망
정진석, 尹대통령 순방 논란에 "대통령에 스토킹하듯 하면 안돼"
전장 끌려가는 아빠에 "안녕, 꼭 돌아와"…러 동원령에 생이별
출연료 수십억 횡령 혐의 박수홍 친형 구속 송치
"레이저불빛 잡아" 뛰게 하고 "수통물 원샷" 후임 괴롭힌 선임병
인류가 아득히 먼 옛날부터 술을 마신 이유는?
트럼프 "美대통령은 생각만으로도 기밀문건 해제 가능" 궤변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32
어제
204
최대
978
전체
65,632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