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률 20대 1 마포 아파트도 절반이 당첨 포기 > 경제기사 | economic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기사 | economics

경쟁률 20대 1 마포 아파트도 절반이 당첨 포기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0회 작성일 23-01-26 06:47

본문

뉴스 기사
마포 더 클래시 1순위 53가구 중 27가구 무순위로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두 자리수 청약경쟁률로 주목받았던 서울 마포의 한 단지에서 청약당첨자 절반 이상이 당첨을 포기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서울 마포구 아현동 마포더클래시는 오는 30일 27가구에 대해 무순위 청약을 진행한다. 해당 단지는 지난해 12월 1순위 청약 당시 53가구 모집에 1028명이 지원하며 19.4대 1의 두 자리수 경쟁률을 기록했지만, 이후 미계약 신세를 면치 못했다. 일반 공급 물량 당시와 같이 대부분이 84㎡ 주택형이다.

고금리와 경기 침체가 맞물리면서 집값 하락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상대적으로 높은 분양가가 발목을 잡은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마포더클래시 전용면적 84㎡의 분양가는 14억1700만~14억 3100만 원최고가 기준으로 2022년 서울 분양 최대어로 꼽히는 둔촌주공올림픽파크 포레온보다 높다.

특히 인근에 위치한 마포래미안푸르지오 84㎡ 최저 호가가 청약 당시에는 16억 원 이상이었지만, 올해 초 들어 15억 5천만 원까지 하락하는 등 추가로 인근 시세가 떨어질 수 있단 우려도 계약률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 단지는 후분양 단지로 60일 내에 잔금 납부까지 진행돼 당장 자금 마련이 필요하단 점도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김수영 기자 sykim@cbs.co.kr

▶ 기자와 카톡 채팅하기
- [르포]최강 한파에 역대급 난방비 폭탄까지…덜덜 떠는 서민들
- 재산 줄어도 기부는 늘린 美갑부들…액수 봤더니 입이 쩍
- "집 나가라" 며느리가 83세 시어머니에 몽둥이질…子 동조
- 외국인 명의 슬쩍…휴대폰 유심 1600개 개통한 일당들
- 美중국계 커뮤니티 잇단 총격사건에…춘절 퍼레이드 비상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49
어제
623
최대
1,082
전체
121,425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