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CA협의체 구성 구체화…투자 절차도 강화 > IT/과학기사 | it/scienc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IT/과학기사 | it/science

카카오, CA협의체 구성 구체화…투자 절차도 강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30회 작성일 24-02-13 15:51

본문

뉴스 기사
zk
카카오 로고 [제공=카카오]
카카오가 CA협의체 구성을 구체화했다. CA협의체는 그룹 내 이해관계를 조율하고, 내부 지침을 형성하는 독립 기구다.

카카오는 13일 CA협의체 그룹협의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김범수, 정신아 공동의장을 비롯해 13개 협약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참석했다.

카카오 CA협의체는 경영쇄신위원회, 전략위원회, 브랜드커뮤니케이션위원회, ESG환경·사회·지배구조위원회, 책임경영위원회 등 다양한 기구를 운영하기로 협의했다. 필요에 따라 특수목적의 전담조직TF도 마련한다.

경영쇄신위원회는 기존과 같이 김범수 의장이 위원장을 맡는다. 카카오 그룹 전체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게 된다. 전략위원회는 정신아 대표 내정자가 맡게 됐다. 그룹에 영향을 줄 수 있는 핵심 현안과 성과지표KPI, 투자 등을 검토한다.

이번에 신설한 브랜드커뮤니케이션위원회 위원장으론 이나리 전 컬리 커뮤니케이션 총괄 부사장을 영입했다. 이 위원장은 삼성그룹 제일기획 상무,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 초대 센터장, 중앙일보 논설위원 등을 역임했다. 향후 카카오 그룹의 브랜드 및 메시지 전략 강화 역할을 전담한다.

ESG위원회는 권대열 위원장이 맡는다. ESG위원회는 카카오 관계사의 준법·윤리경영을 감시할 외부 기구인 ‘준법과 신뢰 위원회’와 협업하게 된다. 정기 감사와 컴플라이언스, 윤리, 법무 이슈를 다루는 책임경영위원회 역시 당분간 권 위원장 주도 아래 운영하기로 했다.

카카오 CA협의체는 신규 투자 집행 및 유치, 지분 매각, 거버넌스 변경 등에 대한 절차도 강화하기로 했다. 계열사는 최종 의사결정 전 CA협의체 각 위원회의 위험성 검토를 받고, 반드시 준법과신뢰위원회 보고를 거쳐야 한다.

카카오 관계자는 “사회의 눈높이와 신뢰에 부합하는 성장을 하기 위해 기존보다 안팎의 검증과 통제 체제를 한 층 강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주경제=한영훈 기자 han@ajunews.com

★관련기사

카카오게임즈, 올 상반기 주요 게임 업데이트 계획 발표

카카오게임즈, 2023년 영업익 745억원...전년比 58%↓

카카오뱅크, 대구 신용보증재단과 150억원 규모 협약보증 시행

카카오, 카카오스페이스 흡수 합병

카카오페이손보 "해외여행보험 출시 8개월 만에 가입자 70만명 달성


★추천기사

[단독] LG유플러스, 2023년 성과급 360% 지급...전년比 1.5배↑

[미리보는 MWC 2024] 생성AI·6G 등 미래 먹거리 한눈에…中 빅테크도 가세

민주당, 전략 지역구 20곳 중 청년 특구 2곳 검토..."오디션 제안"

AFC 뽑은 아시안컵 베스트11에 이강인…日 워스트11에는 조규성 등

[취약차주, 빚의 굴레] 국민 10명 중 1명…다중채무자 450만명 역대 최다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 정보

회사명 : 원미디어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접속자집계

오늘
296
어제
589
최대
2,563
전체
331,492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