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만원대 중저가폰 쏟아진다…"SKL 붙었는지 확인하세요" > IT/과학기사 | it/scienc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IT/과학기사 | it/science

30만원대 중저가폰 쏟아진다…"SKL 붙었는지 확인하세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162회 작성일 24-05-14 07:01

본문

뉴스 기사
이통3사 전용 중저가폰 쏟아진다
SK텔레콤 전용 중저가 폰 적합성 평가 완료
LG유플러스 지난 달 30만원대 스마트폰 출시
이통3사 "정부 통신비 완화 정책 기조 따른 것"

30만원대 중저가폰 쏟아진다…


국내 이동통신 3사가 통신사 전용 스마트폰을 연달아 출시하며 중저가폰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14일 국립전파연구원에 따르면 이달 1일과 8일 중저가 모델인 SM-A556S갤럭시A55와 SM-M156S갤럭시M15가 신규 적합성평가 현황에서 적합 인증으로 구분됐다.

통신사 전용 핸드폰의 경우 모델명 끝에 각 통신사의 이니셜 첫 자리인 S, K, L이 붙는다. 이에 해당 모델은 SK텔레콤의 전용 폰으로 출시될 전망이다. 업계에서는 갤럭시A55의 경우 SK텔레콤 단독 모델인 갤럭시 퀀텀4가 모델명 SM-A546S로 출시됨에 따라 갤럭시 퀀텀5라는 명칭이 붙여질 것으로 보고있다.


일반적으로 국내 전파 인증을 통과하면 한 두달 내에 시장에 나오기 때문에 해당 모델이 상반기 내 출시될 가능성이 높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제조사와 논의 중인 사안이기 때문에 정확한 출시 날짜를 밝히긴 어렵다"고 말했다.

업계에서는 갤럭시A55의 경우 SK텔레콤 단독 모델인 갤럭시 퀀텀4가 모델명 SM-A546S로 출시되는 만큼 갤럭시 퀀텀5라는 명칭으로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것으로 보고 있다. 일반적으로 국내 전파 인증을 통과하면 한 두 달 내에 시장에 출시된다. 업계에선 빠르면 이달 말이나 다음 달 중 출시될 것으로 예상한다.

갤럭시M15는 삼성전자가 인도 등 해외 시장을 겨냥해 만든 저가 브랜드인 갤럭시M 시리즈 중 하나로 지난달 이미 글로벌 판매를 시작했다. 해당 모델은 6.5인치 풀HDFHD 디스플레이에 4기가바이트GB 램과 128GB의 내장 메모리를 탑재했으며 최대 5000만화소의 후면 트리플카메라가 장착됐다.

출시 당시 갤럭시M15의 출고가가 20만원대에 책정된 만큼 국내 시장에서도 비슷한 가격으로 형성될 것으로 보인다.


LG유플러스도 지난달 26일 30만원대 실속형 스마트폰 ‘갤럭시 버디3’를 공식 출시했다. 이는 지난 2022년 6월 버디2를 선보인 이후 2년 만이다. 해당 모델은 6.5인치 FHD 대화면 디스플레이, 최대 5,000만 화소 트리플 카메라, 128GB 스토리지, 6GB 램, 5000밀리암페어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출시 당시 "갤럭시 버디3 출시가 실속형 스마트폰에 대한 수요를 높여 가계통신비 부담 완화 효과가 있기를 바란다"며 가계통신비 경감 노력의 일환으로 해당 모델을 공식 출시한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KT는 올해 지난 3월 갤럭시 A15LTE 버전를 출시한 데 이어 지난달 18일 모토로라의 엣지 40 네오를 자사 몰에서 단독 출시했다. 모토로라뿐 아니라 샤오미 등 외국 업체들도 잇따라 30만원대 중저가 폰을 출시함에 따라 중저가폰 시장의 경쟁 또한 날로 치열해지고 있다.

이통3사가 앞다투어 통신사 전용 중저가 스마트폰을 출시하는 이유는 정부의 가계 통신비 부담 완화 정책 기조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해 11월 내놓은 통신비 부담 완화 방안에서 정부는 통신 요금 인하와 함께 중저가 단말기 출시를 적극적으로 요청했다.

이에 방통위는 올해 초 여러 차례 이통3사와 삼성전자 임원과 실무진을 불러 통신비 부담 완화 문제 등을 논의한 바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도 지난 2월 정호진 삼성전자 부사장에게 국민의 통신비와 단말기 구입 부담이 완화될 수 있도록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통신업계 관계자는 "중저가 핸드폰이라고 해서 고급형 모델인 플래그십 모델에 비해 사양이 아주 크게 떨어지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수요도 더 늘어날 전망"이라며 "번호이동 보조금인 전환지원금이라든지 다양한 제도를 활용하면 소비자들은 돈을 거의 내지 않고 중저가 폰을 구매할 수 있고 이통3사도 정부의 가계 통신비 인하 정책을 따르는 것이기 때문에 앞으로 중저가 폰을 더 적극적으로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지희 한경닷컴 기자 keephee@hankyung.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 정보

회사명 : 원미디어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접속자집계

오늘
628
어제
736
최대
2,563
전체
403,937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