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믹스 상장폐지 결정 파장…위메이드 존폐 위기종합 > IT/과학기사 | it/science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IT/과학기사 | it/science

위믹스 상장폐지 결정 파장…위메이드 존폐 위기종합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0회 작성일 22-11-24 22:16

본문

뉴스 기사
기사내용 요약
4대 거래소, 위믹스 상장폐지…유통량 위반·투자자 정보 제공 미흡 등
위메이드, 거래소 별로 가처분 준비…과거 사례 보면 쉽지 않아
독자 메인넷·스테이블 코인 등 블록체인 사업 전면 제동 걸릴 듯
위메이드 주가 폭락 예상…컴투스·카카오게임즈 등 P2E 게임업계도 타격
"상폐 없다" 줄곧 장담했던 장현국 대표, 25일 긴급 기자간담회
NISI20220425_0000981689_web.jpg

[서울=뉴시스]위메이드 장현국 대표. 사진=위메이드 제공





[서울=뉴시스] 오동현 최은수 이지영 기자 = 국내 중견 게임사 위메이드가 발행한 가상자산 ‘위믹스’가 4대 코인 거래소로부터 일제히 상장 폐지거래지원 종료 결정을 통보받으면서 사상 초유의 위기를 맞았다. 일찌감치 블록체인 사업에 뛰어들어 국내 플레이 투 언P2E 게임 시장을 주도했지만 이번 상장 폐지 결정으로 관련 사업들이 제동에 걸렸다.

위메이드가 거래소 별로 ‘가처분 신청’을 준비하겠다며 대응에 나섰지만, 과거 사례를 보면 인용될 가능성이 낮아 난항이 예상된다.

24일 디지털자산 거래소협의체닥사, DAXA는 위믹스 거래지원종료상장폐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재 위믹스가 상장된 거래소는 빗썸, 코인원, 업비트, 코빗 등 4곳이다.

위믹스 거래 종료일시는 오는 12월 8일 오후 3시다. 위믹스 투자자들은 해당 거래소에서 내년 1월 5일 오후 3시까지 출금해 옮길 수 있다.

닥사가 위믹스 상장 폐지를 결정한 이유는 ▲위믹스의 중대한 유통량 위반 ▲투자자들에 대한 미흡하거나 잘못된 정보 제공 ▲소명 기간 중 제출된 자료의 오류 및 신뢰 훼손 등이다.

앞서 닥사는 이같은 이유로 지난달 27일 유통량 위반을 이유로 위믹스를 투자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고. 위메이드는 소명에 나섰다. 닥사는 2주일간 소명 자료를 검토해 최종 거래 지원 종료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었으나, 지난 10일과 17일에 두차례 유의종목 지정 기간을 1주일 연장했고 이날 최종 상장 폐지 결정을 내렸다.

닥사 관계자는 "이번 위믹스 상장 폐지로 이제까지 개발이 되지 않은 상태서 마케팅 등으로 성장한 가상자산 프로젝트에 대한 경종이 있을 것"이라며 "게임사들이 거의 대부분 비슷하게 위메이드와 비슷하게 진행했는데 다른 게임사들도 이에 대한 타격이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최근 FTT 사태 등으로 인해 가상자산 발행사에 대한 이슈가 있는 만큼 앞으로 관련 규제 프레임 마련에도 속도가 붙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상장 폐지 없다" 호언 장담 장현국 대표…설마 했던 내부 분위기 충격 커


위메이드는 이번 상장 폐지 결정에 난감한 분위기를 감추지 못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줄곧 "위믹스 상장폐지는 없을 것"이라고 자신했던만큼 설마 했던 상장폐지가 현실화 되면서 내부 분위기도 뒤숭숭하다고 전해진다.

장 대표는 전날 서울대에서 강연까지 했을 정도로 의연했다. 그는 "게임과 블록체인이 만났을 때 이용자가 아이템을 소유하게 되고, 여러 게임이 경제적이나 플레이적으로 연결되는 인터게임 이코노미와 인터게임 플레이, 즉 메타버스가 형성될 것"이라며 줄곧 블록체인 사업 비전을 제시해왔지만 거래소 상장 폐지 결정에 사업을 계속할 동력을 잃게 될 위기다.

위메이드는 거래소 별로 가처분 신청을 준비할 예정이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이번 국내 거래소 상장폐지 결정과 관련해 가처분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며 "거래소별로 바로 잡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제는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질지 불투명하다는 점이다. 실제 지난해 8월 가상자산 피카 개발사의 피카프로젝트가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를 상대로 거래 지원 종료 결정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지만 중앙지방법원에 의해 기각된 바 있다.

단, 위믹스가 국내 거래소에선 상장 폐지되더라도 해외 거래소인 엠엑스씨, 게이트아이오, 후오비 글로벌, 크립토닷컴, 엘뱅크, 쿠코인, 바이비트, 비트겟, 오케이엑스 등에서 거래 가능하다. 그러나 해외 거래소는 미신고 업체이기 때문에 한국어 서비스를 지원하지 않거나 국내 거래소를 통해 코인 전송이 안되는 등 이용자 불편이 크다.

오픈 블록체인 플랫폼 목표로 블록체인 사업 사활…위믹스 상폐에 제동 불가피


그동안 위메이드는 오픈 블록체인 플랫폼을 목표로 위믹스3.0 독자 메인넷 출시를 시작으로 스테이블 코인 위믹스달러, 탈중앙금융 서비스 위믹스파이까지 연이어 선보이며 위믹스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을 본격화해왔다. 또한 기술적 고도화를 통해 NFT와 DAO탈중앙화 자율조직를 결합한 신 경제 플랫폼 나일NILE 정식 사이트를 이달 오픈하기도 했다.

지난 11일에는 위메이드가 마이크로소프트MS, 신한자산운용, 키움증권으로부터 660억원약 4600만달러 규모 투자를 전환사채CB 사모 형태로 유치해 블록체인 게임 비전이 주목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이번 블록체인 사업의 중심인 가상자산 위믹스 상장 폐지 가처분 신청이 기각될 경우 그동안 추진해온 블록체인 사업들이 제동이 걸리는 것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위믹스 상장 폐지 여파는 투자자들 뿐만 아니라 가상자산 및 게임업계에도 미치고 있다. 국내 가상자산 시장 전체에 찬물을 끼얹을 것이란 우려도 나온다. 아울러 가상자산에 뛰어든 다른 게임사들도 위믹스 사태의 후폭풍을 우려하며 비상이 걸렸다.

한 업계 관계자는 "위믹스는 국내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인 게임 기반 프로젝트다. 상장 폐지는 연관된 수많은 참여자들에게 후폭풍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위믹스 사태를 계기로 웹3 산업의 핵심 철학인 투명성이 다시 주목받게 될 것이며, 충분히 준비되지 않은 사업자들에게는 시련의 시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위믹스 뿐만 아니라 당장 내일부터 위메이드 주가에도 큰 타격이 예상된다. 위메이드를 비롯해 블록체인 사업을 전개하고 있는 컴투스홀딩스, 컴투스, 카카오게임즈, 네오위즈 등 주요 게임사들도 주가에 영향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오는 25일 오전 위믹스 거래지원 종료에 대한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고 직접 입장을 표명한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장현국 대표가 직접 현재 상황과 앞으로의 대응에 대해 설명드릴 예정"이라며"사태의 심각성을 고려해 긴급하게 결정한 간담회로,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하게 된 점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eschoi@newsis.com, jee0@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위믹스 상장폐지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내일 직접 입장 밝힌다
◇ 위믹스, 다음달 8일 국내 거래소서 퇴출…가격 폭락종합
◇ 위메이드 코인 위믹스, 5대 거래소 상폐 소식에 74% 폭락

◇ "40대 톱스타 유부남, 유흥업소 女와 원정 골프"

◇ 23세 연하♥ 박수홍, 12월 23일 결혼식

◇ 강민경, 65억 건물 리모델링 마무리 "드디어 아시바"

◇ 조세호, 트렌스젠더 유튜버 풍자와 핑크빛?…"오빠 사랑해"

◇ 가비·조이택 결별설…SNS 언팔

◇ 결혼 박수홍, 청첩장 공개 "힘든일 겪고 단단해져"

◇ 안영미 "공항서 마약 검사"…세관에 걸린 물건 보니

저작권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02
어제
381
최대
978
전체
80,009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