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비속어 MR제거 영상 등장…국힘도 "바이든" vs "날리면" > 정치기사 | politic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기사 | politics

尹 비속어 MR제거 영상 등장…국힘도 "바이든" vs "날리면"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0회 작성일 22-09-23 10:24

본문

뉴스 기사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의 ‘비속어’ 발언 논란을 반박하는 대통령실 입장이 나오자, 온라인상에선 ‘MR 제거’ 영상이 퍼졌다.

김은혜 홍보수석은 22일현지시각 윤 대통령의 “국회에서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는 발언이 “국회에서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고 ‘날리면’ 쪽팔려서 어떡하나”였다고 말했다.

전날 바이든 대통령이 주최한 ‘글로벌펀드 재정공약회의’ 무대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48초’ 만난 직후 나온 윤 대통령의 발언이다.

PS22092300372.jpg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3박 4일간의 미국 방문을 마치고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JFK공항에서 캐나다로 향하는 공군 1호기에 올라 환송객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김 수석은 발언 경위에 대해 “우리나라는 예산에 반영된 1억 달러의 공여 약속을 하고 간단한 연설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윤 대통령은 그러나 예산 심의권을 장악한 한국의 거대 야당이 국제사회에 대한 최소한의 책임 이행을 거부하면 나라의 면이 서지 못할 것이라고 현장에 같이 있던 박진 외교부 장관에게 전달했다”고 했다.

윤 대통령의 발언 중 욕설인 ‘이 XX들’은 민주당을 가리킨 것으로, 민주당이 해당 예산을 ‘날리면’국회에서 통과시켜 주지 않으면 기부금 공여를 약속한 자신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체면이 서지 않는다는 취지의 발언이란 설명이다.

김 수석은 윤 대통령에게도 확인한 내용이라고 밝혔다.

이 같은 대통령실 해명에 온라인상에는 문제의 윤 대통령 발언 중 소음을 지운 ‘MR 제거 영상’이 등장했다.

MR 제거 영상은 주로 가수의 라이브 무대 실력을 확인하기 위해 반주 부분MR을 제거하고 노래를 강조할 때 쓰인다.

이번엔 윤 대통령의 발언 당시 행사장 내 음악 소리와 주변 사람들의 음성이 지워졌다. 해당 영상에서 윤 대통령의 ‘이 XX’는 뚜렷하게 들리지만 ‘바이든’인지, ‘날리면’인지에 대해선 의견이 분분했다.

발언이 처음 공개된 MBC뉴스 유튜브 채널의 영상은 조회 수 500만을 넘어섰다. 5년 전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 선고를 다룬 뉴스 영상이 현재 조회수 400만 대에 그친 것과 비교하면 뜨거운 관심이다.

유튜브 영상 댓글을 보니 대통령실 해명에 다시 발언 내용을 확인하고자 찾은 누리꾼이 주를 이뤘다.

PS22092300373.jpg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한 빌딩에서 열린 글로벌펀드 제7차 재정공약회의를 마친 뒤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대통령실 해명에 국민의힘의 반응도 엇갈렸다.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일단 저희로선 대통령실의 해명을 믿을 수밖에 없지 않겠는가”라는 반응을 보였다.

정 비대위원장은 23일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서 “저는 가까이에 있지 않고 현장에 없어서 동영상만 여러 차례 봤는데 딱히 그렇게바이든이 쪽팔리겠다 들리진 않더라”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지나가면서 사적인, 혼잣말로 한 것”이라며 “이걸 그렇게 키워서 해명문 내내 이야기하는 것이 우리 국익 전체에 도움이 될지, 숨 고르기를 해야 할 필요가 있는 것 아닌가”라고 덧붙였다.

정 비대위원장은 진행자가 “그러면 지상파 방송 3사가 다 오보를 내고 대통령 홍보수석 말이 옳다는 말씀이신가?”라고 묻자, “제 귀에는 명확하게 들리지 않았다”라며 “도대체 어떻게, 어떤 의도로 녹취됐는지 잘 모르겠다. 제 귀가 나쁜지 모르지만 아무리 여러 번 들어봐도 명확하게 들리지가 않는다”라고 말했다.

반면 곽승용 부대변인은 전날 대통령실 해명이 나온 직후 페이스북에 “이제 그만하자. 차라리 무대응을 하던가”라며 “저도 음악 했던 사람이라 잘 알지만, 이거 주변 소음 다 제거하고 목소리만 추출하는 거 가능하다. 그렇게 하면 어쩌려고 이러는가?”라고 했다.

한편, 김 수석은 야권 공세를 겨냥, “결과적으로 어제 대한민국은 하루아침에 70년 가까이 함께한 동맹국을 조롱하는 나라로 전락했다”며 “순방외교는 국익을 위해 상대국과 총칼 없는 전쟁을 치르는 곳이다. 그러나 한 발 더 내딛기도 전에 짜깁기와 왜곡으로 발목을 꺾는다”고 비판했다.

다만 대통령실 해명이 사실이라 하더라도, 윤 대통령 스스로 협치 상대라고 밝혀온 야당을 향해 ‘이 XX들’이라고 발언했다는 점에서 논란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 관련기사 ◀
☞ 집값 하락 이제 시작일뿐…영끌로 샀다면 최고 7년은 버텨라
☞ ‘이 XX들은..민주당 해명 후, 尹 "국회 협력 기대"
☞ 영상 푸틴 동원령 찬성 러 청년, 끌려가자 보인 행동
☞ 김태형 "아내가 세 아들 목숨 앗아…이후 공황장애까지"
☞ 가정파탄 시킨 의자왕…아내 내연남에게 복수를 했다[사랑과전쟁]

[종합 경제 뉴스 이데일리 모바일 웹][이데일리 TV][이데일리 ON][MP트래블러][마켓포인트][투자정보 앱 투자플러스][이데일리 창업]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amp; 재배포 금지>


박지혜 nonam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28
어제
204
최대
978
전체
65,628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