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 화재…1명 사망·14명 부상 > 정치기사 | politic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기사 | politics

[종합]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 화재…1명 사망·14명 부상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4회 작성일 22-09-30 18:44

본문

뉴스 기사

[수원=뉴스핌] 박승봉 기자 = 30일 오후 2시22분쯤 경기 화성시 향남읍 한 제약회사 공장인 화일약품에서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20대 남성 1명이 사망하고 14명이 부상을 입었다.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화재로 오후 2시49분쯤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담당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2209301835146090.jpg
30일 오후 2시22분쯤 경기 화성시 향남읍 한 제약회사 공장인 화일약품에서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해 20대 남성 1명이 사망하고 14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2022.09.30 1141world@newspim.com

소방서는 제약단지 공장에서 폭발 소리가 들린다는 119신고를 다수 접수하고 소방력 94명과 소방장비 52대가 출동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이어 화재 발생 2시간 20분 만인 오후 4시 45분쯤 큰 불길을 잡고 대응 1단계를 해제했다.

그러나 건물 내부에 아세톤 등 화학물질이 다량 보관돼 있어 완전 진화까지는 시간이 다소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 불로 1명이 사망하고 14명이 다치는 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숨진 1명은 연락이 두절됐던 20대 실종자로 오후 4시 12분쯤 건물 뒤편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부상자 중 4명은 얼굴부위 외상 등 중상을 입고 나머지 10명은 연기를 흡입하는 등 경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공장 내부에 있던 다른 근로자 약 40명은 자력으로 대피했다.

화재가 발생한 화일약품 공장은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 건물 8개 동이 있으며, 연면적은 5600여㎡로 발화 지점은 이들 건물 중 H동 3층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공장 내부에서 아세톤을 취급하는 과정 중 원인 미상의 폭발이 발생해 불이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209301835574120.jpg
화성시 제약회사 공장 화재현장.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2022.09.30 1141world@newspim.com

엄태복 화성소방서 현장대응단장은 "소방당국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에는 4개 방면으로 폭발이 일어난 상태였다"며 "이곳에 근무하는 작업자들이 초기에 적극적으로 대피 활동을 해 그나마 인명 피해가 적었다"고 말했다.

이어 "불은 H동 3층에서 아세톤 반응기에서 원인 미상의 폭발이 일어나며 시작됐다"며 "불은 3층에서 4층으로 급격히 확산했다"고 설명했다.

소방당국은 잔불 정리 후 추가 인명 피해와 자세한 화재원인에 대해 확인할 방침이다.

화일약품은 의약품 원료와 완제 의약품 등을 제조·판매하는 중견기업이다.

1141world@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10
어제
381
최대
978
전체
80,017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