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박진 해임 거부 尹대통령, 민심 거역…참담하다" > 정치기사 | politics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기사 | politics

野 "박진 해임 거부 尹대통령, 민심 거역…참담하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6회 작성일 22-09-30 19:32

본문

뉴스 기사
"국민 여론과 국회 무시하는 오만·독선 극명히 드러내"

PYH2022093003480001300_P2.jpg거시금융 상황점검회의 주재하는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제3차 거시금융 상황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9.30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30일 윤석열 대통령이 국회의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 건의를 받아들이지 않겠다고 한 것을 두고 "결자해지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를 저버렸다"고 비판했다.

이수진 원내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윤 대통령이 민심을 거역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원내대변인은 해임건의안 발의의 발단이 된 순방 관련 논란에 대해 "전대미문의 외교 참사"라며 "어떤 책임도 질 수 없다는 대통령의 입장에 참담함을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해임건의를 받은 역대 정권은 국회의 해임건의안을 수용, 국무위원 대부분이 자진해 사퇴했다"며 "대통령이 숙고하기는커녕 즉각 해임건의를 거부한 것은 국민 여론과 국회를 무시하는 오만과 독선을 극명하게 드러낸 것"이라고 했다.

박 장관 해임건의에 앞서 1987년 개헌 이후 장관 해임건의안이 통과된 사례는 세 번으로, 이중 2001년 임동원 통일부 전 장관과 2003년 김두관 전 행정자치부 장관은 해임건의안 제출 뒤 자진해 사퇴했다.

2016년에는 김재수 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해임건의안이 통과됐으나 사퇴하지 않았다.

이 원내대변인은 "해임건의안에 대한 거부건 행사는 무능외교, 욕설, 막말 파문이 결국 대통령 자신의 문제임을 확인시켜준 것"이라며 "민주당은 외교 대참사의 진상 규명과 대통령 사과, 책임자 문책이 이뤄질 때까지 멈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민과 함께 윤석열 정부의 국정책임 실종, 무능과 불통의 폭주에 대한 강력한 저항을 전개하겠다"고 덧붙였다.

kjpark@yna.co.kr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검사 술접대 무죄 근거된 검찰·법원의 접대비 계산법
112신고 17번…비·김태희 부부 스토킹 혐의 40대 송치
출소 4년만에…정명석 JMS 총재 여신도 성폭행 혐의 구속영장
티라노사우루스 렉스 뼈대 아시아 첫 경매…낙찰 추정가 무려
與, 尹, 욕했지 않느냐 이재명에 "낯 뜨겁지 않나, 후안무치"
사방이 뻥 뚫린 짓다 만 아파트에 사는 중국인들…무슨 일?
푸틴 징집 실수 인정한 날, 우크라가 SNS에 올린 영상 보니
NFT로 팔려고 140억원짜리 프리다 칼로 그림 원본 불태웠다?
비속어 논란에 尹대통령 지지율 24%…4%p 하락, 다시 최저치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41
어제
381
최대
978
전체
80,048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