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붉은악마 1만명 광화문 집결…"추위 날릴 대∼한민국" > 사회기사 | society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기사 | society

[월드컵] 붉은악마 1만명 광화문 집결…"추위 날릴 대∼한민국"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수집기
댓글 0건 조회 0회 작성일 22-11-24 21:50

본문

뉴스 기사
치맥 하며 응원 준비…"3-0으로 이기고 기분 좋게 집 갔으면"

PYH2022112430690001300_P2.jpg경기에 집중한 붉은 악마
서울=연합뉴스 신현우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가 열린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육조마당에서 축구팬들이 태극 전사들의 경기 장면을 지켜보고 있다. 2022.11.24 nowwego@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김준태 기자 = 24일 오후 10시 한국 축구대표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첫 경기를 앞두고 시민들이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으로 속속 모여들고 있다.

그러나 이태원 참사 이후 추모 분위기가 이어지는 데다 날씨마저 쌀쌀해 과거 월드컵만큼 광장이 뜨겁게 달아오르지는 않았다.

광화문광장 정중앙에 설치된 주무대와 대형 스크린 앞에는 이른 저녁부터 시민들이 집결하기 시작했다.

가족 단위 응원객보다는 친구나 연인과 함께 한 20∼30대가 대부분이었다.

응원 구역은 육조마당에서 이순신 장군 동상 인근까지 다섯 곳으로 나뉘어 마련됐다.

킥오프를 한 시간 앞둔 오후 9시 다섯 개 구역에 모두 1만 명 넘는 시민이 가득 찼다.

밀집도가 높아지자 경찰은 5번째 구역 뒷부분 펜스를 걷어내고 응원객 자리를 더 마련했다.

축구 국가대표팀 유니폼을 입고 붉은악마 머리띠를 한 시민들은 준비해온 돗자리를 펴고 앉아 치킨과 맥주를 먹고 마시며 경기 시작 휘슬을 기다렸다.


PYH2022112425740001300_P2.jpg거리로 나온 붉은악마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가 열린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육조마당에서 붉은악마와 시민들이 거리응원을 하고 있다. 2022.11.24 yatoya@yna.co.kr

밴드가 무대에 올라 사전 공연을 시작하자 분위기는 후끈 달아올랐다. 일부 시민은 자리에서 일어나 기타와 드럼 소리에 맞춰 몸을 흔들거나 응원 배트를 치며 대∼한민국을 외쳤다.

도봉구에 사는 김영빈22씨는 흥분된 목소리로 "고등학생 때는 월드컵 응원을 하러 나와본 적이 없어서 올해는 꼭 한번 참여해보고 싶었다"며 "날씨가 좀 추운데 곧 경기가 시작되면 열기로 추위도 다 날아가지 않겠냐"고 말했다.

친구 4명과 함께 온 대학생 홍지호20씨는 "월드컵 거리 응원은 다 같이 즐길 몇 안 되는 기회이고 우리만의 문화"라면서 "3-0 정도로 크게 이기고 기분 좋게 집에 들어가고 싶다"며 웃었다.


PYH2022112425960001300_P2.jpg광화문광장 거리응원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가 열린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경찰과 안전요원들이 배치돼 있다. 2022.11.24 yatoya@yna.co.kr

이태원 참사 이후 가라앉은 분위기 탓에 응원하러 나오기를 망설였다는 시민도 있었다.

대학생 박인형25씨는 "아무래도 또래가 150명 넘게 사망한 사건이 난 지 한 달밖에 안 되다 보니 마음도 착잡하고 사람 많은 곳에 가기가 조금은 망설여졌다"면서도 "막상 오랜만에 탁 트인 곳에서 한마음으로 대표팀을 응원하니까 기분 전환이 된다"고 했다.

남양주에서 온 홍모49씨는 "솔직히 참사 때문에 마음이 착잡해 거리 응원 승인을 안 했으면 했는데 주최 측에서 아픔을 승화하는 취지로 응원한다고 하기에 멀리서 찾아왔다"고 말했다.

인근에서 퇴근한 직장인들은 치킨집이나 호프집에 삼삼오오 모여 중계를 기다렸다. 그러나 과거 대형 스포츠 이벤트만큼 손님이 몰리지는 않아 빈자리를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치킨집에서 동료들과 맥주를 마시던 박금준45씨는 "황금시간대라서 사람이 많이 올 줄 알았는데 자리가 너무 많아 놀랐다"며 "다들 집에서 배달 음식을 시켜먹으면서 경기를 보는 것 같다"고 했다.

PYH2022112425470001300_P2.jpg오늘 밤 대~한민국!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가 열린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육조마당에서 붉은악마와 시민들이 거리응원을 하고 있다. 2022.11.24 yatoya@yna.co.kr

rambo@yna.co.kr


[이 시각 많이 본 기사]
박수홍, 내달 아내와 뒤늦은 결혼식…"행복한 모습 보여줄 것"
세계 4대 미스터리? 중국이 축구 못하는 이유는
일본서 돌아온 류성룡의 달력…이순신 최후 순간 담아
어린이가 변태 테디베어 인형을? 스페인 패션업체 광고 뭇매
"사고 차량서 꺼낸 중상자가 내딸이었다니" 加 응급대원의 비극
국회의원 태영호 "북한에 있는 친지들에 사죄하고 싶다"
헌재, "기자가 왜 대통령 전용기 타나" 헌법소원 각하
포니 쿠페 48년만에 세상 나온다…"포니 생산은 기적 같은 일"
"성범죄 알고도 묵인" 극단선택 청주 여중생 친모 기소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북한과 종전선언(전쟁 종료)이 필요할까요?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접속자집계

오늘
238
어제
381
최대
978
전체
80,045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